검색 전체메뉴
CMC홍보소식

뉴스

생존율 20프로 미만, 500g 초극소 미숙아 ‘하진’이의 ‘생명의 기적’ 2022.05.10 3,108

가톨릭대학교 서울성모병원
생존율 20프로 미만, 500g 초극소 미숙아 하진이의 생명의 기적

- 괴사장염, 탈장, 동맥관 개존증 등 5번 수술 극복하고 이겨내 -
- 생명존중 300일 간의 입원 치료, 6Kg으로 건강하게 퇴원 -

 

100회 어린이날을 이틀 앞둔 53일 서울성모병원 소아청소년과 에서 특별한 아기가 퇴원했다. 그리고 6일 후인 9일 병원 외래에 소중한 아기가 방문했습니다.

 

2021년 7월 초극소 미숙아로 태어난 하진이의 생후 2주차 모습(좌)과 지난 5월 9일 6Kg으로 건강하게 성장한 하진이의 첫 번째 외래 진료 시 모습(우)
2021년 7월 초극소 미숙아로 태어난 하진이의 생후 2주차 모습(좌)과 지난 5월 9일 6Kg으로 건강하게 성장한 하진이의 첫 번째 외래 진료 시 모습(우)

 

20217월 임신 22주에 500g 초극소 미숙아로 태어나, 생존율 20프로 미만의 극한의 한계와 5번의 수술을 극복하고 생명의 기적을 이뤄내며, 300일 만에 건강한 모습을 보인 조하진아기입니다.

하진이의 엄마는 첫째를 만삭으로 출산한 특이 질환 없는 32세의 산모였으며, 임신 중에도 특별한 소견이 없었습니다. 하진이는 임신 22주가 되던 지난 해 7, 급작스러운 태반조기박리 발생으로 산모의 혈압 및 의식저하가 일어나며, 태아 심박동수 동반 감소가 발생하여 225일에 응급제왕절개로 태어나게 되었습니다.

 

하진이는 응급상황으로 출생하였기 때문에, 조기 분만이 예상되는 미숙아의 폐 성숙을 위해 투여하는 산전 스테로이드조차 투여되지 못했습니다. 출생 시, 울음이나 움직임 등도 거의 없는 상태였기에, 출생 직후 기관삽관, 계면활성제 투여 및 인공호흡기 등 호흡을 위한 치료 등이 이어졌습니다. 의료진들의 노력에 보답하는 듯 아기는 잘 견뎌내 주었습니다.

 

그러던 생후 2주에 괴사성 장염으로 인한 장천공 수술을 비롯, 장루 복원 수술 등을 받게 됐습니다. 더불어, 출생 전에는 반드시 열려 있어야 하고, 출생 직후에는 닫혀야 하는 대동맥과 폐동맥 사이의 관이 닫히지 않아, 이를 치료하기 위해 동맥관 개존증 수술을 받는 등 총 5번의 수술을 이겨냈습니다.

 

폐성숙이 잘 되지 않는 상황에 많은 수술과 패혈증으로 기관 탈관과 삽관이 반복 되고, 기계호흡기의 기간이 길어지며 하진이에게는 심한 폐동맥 고혈압이 발생되었습니다. 회복을 위해 10개월 넘는 기간 동안 서유미, 오문연, 성현정 교수와 수 많은 전공의를 비롯, 신생아 중환자실 간호팀 모두는 정성과 사랑으로 하진이를 돌보았습니다.

 

하진이의 치료를 담당하고 있는 소아청소년과 윤영아 교수는 하진이는 탄생부터 여러 번의 고비가 있었습니다. 특히, 생후 2주에 괴사성 장염으로 인한 장천공 수술 시, 바이탈이 유지되지 않았을 때의 위급한 상황은 잊지 못할 것 같다.” 라고 말하며. “하진이를 보면 당신은 사랑받기 위해 태어난 사람이라는 노래의 가사가 생각난다. 정말 많은 사랑을 받고 신생아 중환자실을 퇴원하는 하진이가 기특하고 대견하다. 앞으로도 많은 사람들에게 희망의 메신저가 되도록 힘차게 살아가길 응원한다.” 라고 소감을 밝혔습니다.

 

하진이의 부모는 출산 직후 산모의 갑작스런 혈압 및 의식저하로 엄마가 외과중환자실로 옮겨졌던 위급 상황에서도 하진이 곁에 의료진들이 있어 아기가 고비를 잘 이겨낸 거 같다.” 라고 말하며, “300일간의 여정에 하진이를 위해 밤, 낮으로 함께 해주신 병원 신생아 중환자실 간호팀과 많은 의료진들께 무한한 감사를 드린다. 하진이가 많은 분들께 희망과 용기를 주는 아기가 되도록 잘 키우겠다.” 라며 감사의 마음을 전했습니다.


 

퇴원을 앞두고 입원치료중인 하진이와 주치의 성현정교수(좌), 보호자(우)
퇴원을 앞두고 입원치료중인 하진이와 주치의 성현정교수(좌), 보호자(우)

 

하진이는 현재 6Kg 까지 잘 성장하여 건강하게 퇴원했습니다. 향후 치료로는 산소치료 및 위관수유 중이며, 폐동맥 고혈압 경구 약을 복용하고 있습니다. 더불어 외래진료를 통해 소아과, 재활의학과 등에서 성장 발달 평가 등을 시행하며 추적관찰 예정입니다.

한편, 국제질병분류상 주산기의 정의는 임신 22주부터이다. 세계보건기구(WHO) 에서도 생존능력은 생명의 징후인 심박동, 제대의 박동, 자발적 근육 움직임과 함께 임신 22주 이상이거나, 체중 500g 이상일 때로 정의할 정도로 하진이는 초극소 미숙아입니다.

 

신생아 생존율은 24주 이하가 21%, 25주가 27%, 26주가 40%, 27주가 58% 이며, 출생체중에 따른 신생아 생존율은 500g미만이 20%, 500-724g 26%, 725-999g43%, 1000-1249g 71%로 임신 26-27, 출생체중 1000g 정도 일 때 신생아기의 생존율은 약 50% 입니다. 이처럼 하진이는 20%미만의 생존율을 이겨낸 희망의 상징입니다.
 

5월 9일 하진이와 가족, 주치의 소아청소년과 윤영아 교수(우)가 첫 번째 외래 진료 후 기념사진을 찍었습니다.
5월 9일 하진이와 가족, 주치의 소아청소년과 윤영아 교수(우)가 첫 번째 외래 진료 후 기념사진을 찍었습니다.

 

하진이를 건강하게 치료한 서울성모병원 신생아집중치료실은 50병상 규모로, 전문의가 24시간 상주하여 초극소미숙아, 심질환, 외과질환, 저산소성 허혈성 뇌증으로 인한 저 체온요법 등 세분화된 치료로 고위험 신생아를 치료하고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