검색 전체메뉴
CMC홍보소식

뉴스

서울성모병원 진단검사의학과 유인영 교수, 한국연구재단 2021 창의.도전 연구기반지원사업 선정 2021.12.29 2,121

가톨릭대학교 서울성모병원
서울성모병원 진단검사의학과 유인영 교수,
한국연구재단 2021 창의.도전 연구기반지원사업 선정

- 비결핵 항산균의 항생제 감수성 검사와 약제 내성 기전과의 관련성 연구를 바탕으로 진단법 개선에 박차-

 

가톨릭대학교 서울성모병원 진단검사의학과 유인영 교수가 최근 교육부가 주관하고 한국연구재단이 지원하는 2021년도 창의·도전 연구기반지원사업신규과제에 선정되었습니다.

 

서울성모병원 진단검사의학과 유인영 교수
서울성모병원 진단검사의학과 유인영 교수


 

이번 지원 사업 선정으로 유 교수는 20245월 말까지 사업비 21000만원을 지원받을 예정입니다. 연구는 비결핵 항산균 중에서 마이코박테리움 아비움 복합체(Mycobacterium avium complex)에 대한 약제 감수성 검사방법 개선 및 항생제 내성 관련 변이를 분석하여, 치료 효과를 향상 시키는 데에 목적이 있습니다.

 

마이코박테리움 아비움 복합체는 비결핵 항산균 중에서 사람에게 감염을 많이 일으키는 균종으로 현재 치료에 사용되는 약제 중 일부는 확실한 내성 판정 기준이 없습니다. 또한, 기존 항생제 감수성 방법은 배양을 기초로 하기 때문에 배양 속도가 늦은 마이코박테리움 아비움 복합체 균종의 경우 최소 2-3달 이상의 시간이 필요합니다.

 

본 연구를 통해 항생제 해당 균종에 대한 내성 기전을 밝힘으로써 치료 시작 전 약제 내성 변이에 대한 판단을 미리 하여, 치료 시간을 단축 시키고, 환자의 치료 예후를 향상 시키는데 큰 도움이 될 것으로 예상됩니다.

 

연구를 진행한 유 교수는 마이코박테리움 아비움 복합체는 최근 유병률이 증가하고 있으며, 치료 중 내성 획득률이 높아 반드시 병합요법을 권장하고 있어 이들 치료약제에 대한 근거있는 항생제 감수성 결과가 필수적이다.”라고 말하며,

본 연구를 통해 약제 내성 기전을 밝히고, 표현형 감수성 검사법을 개선함으로써 새로운 약제 감수성 검사용 진단키트 개발의 기초차료로 활용될 수 있을 것이라 생각된다.” 고 연구에 대한 기대감을 전했습니다.

 

유인영 교수는 진단검사의학과에서 임상미생물학을 세부전공으로 하고 있으며, 선행 연구로 결핵 및 비결핵 항산균에 대한 약제 내성 기전과 관련하여 다수의 논문을 게재하였으며, 박사학위 과정에서는 결핵균에 대한 약제 내성 기전 연구를 NGS(Next Generation Sequencing)로 시행한 바 있는 임상미생물학 분야의 전문가입니다.

유인영임상진료조교수 프로필
진단검사의학과 유인영
진료분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