검색 전체메뉴
CMC홍보소식

뉴스

감염관리실장 이동건 교수, 강재진 간호사 국무총리표창 수상 2021.05.28 8,185

가톨릭대학교 서울성모병원
감염관리실장 이동건 교수, 강재진 간호사 국무총리표창 수상

- 코로나19 해외 근로자 건강과 안전 위해 국내 의료진 첫 해외 파견 -
- 해외 이라크 현장 내 방역/의료 시스템 점검, 현장 클리닉 의료진 교육 및 상담 -

 

가톨릭대학교 서울성모병원 감염관리실장 이동건 교수와 신경계중환자실 강재진 간호사가 최근 개최된 49회 보건의 날기념 보건복지부 국민보건향상 유공자 및 코로나19 대응 유공자 포상에서 국무총리표창을 수상했습니다.
 

감염내과 이동건 교수 중환자간호팀 강재진 간호사
좌측부터 서울성모병원 감염관리실장 이동건 교수, 강재진 간호사

 

5월 28일 서울성모병원 로비에서 이동건 감염관리실장과 중환자 간호팀 강재진 간호사가 보건의 날 기념 국리총리 표창 수상 기념사진을 찍었다.
5월 28일 서울성모병원 로비에서 이동건 감염관리실장과 중환자 간호팀 강재진 간호사가
보건의 날 기념 국리총리 표창 수상 기념사진을 찍었습니다.
(좌측 네번째 강재진 간호사, 다섯번째 이동건 교수)

 

올해 49회를 맞이하는 보건의 날 기념행사는 보건지부가 주관하는 행사로서 코로나19 팬데믹 상황으로 온라인으로 진행되었고, 보건의료 분야에 종사하며 국민보건 향상에 헌신한 유공자와 코로나19 감염병 대응에 기여한 유공자 포상이 이루어졌으며, ‘함께 이겨내는 코로나19, 다 같이 건강한 대한민국이라는 슬로건으로 진행되었습니다.

 

이동건 감염관리실장(감염내과 교수)과 강재진 간호사는 코로나19로 전 세계가 마비 된 상황에서 해외에서 근무하고 있는 우리나라 근로자의 건강과 안전을 위하여 국내에서 첫 번째로 해외 이라크에 파견되어, 현장 내 방역/의료 시스템 점검, 현장 클리닉 의료진 교육 및 상담을 통한 현장 인력에 대한 적극적 보호 조치를 취했습니다. 또한, 현지의 확진자/노출자 감염관리와 최근의 예방접종관련 상담을 현재까지도 지속적으로 진행하고 있습니다.

 

서울성모병원 중환자 간호팀 강재진 간호사
서울성모병원 신경계 중환자실 강재진 간호사

 

강재진 간호사는 현재 신경계 중환자실 간호사로 근무하고 있으며, 가톨릭대학교 간호대학에서 학사와 석사를 마쳤고, 박사과정을 밟고 있습니다. 한국간호과학회와 한국성인간호학회 정회원으로 활동하고 있으며, 이번 수상 소감으로 먼저 국무총리표창 수상에 대해 큰 감사를 전하고 싶다.”, “지금도 해외에서 국익을 위해 격무와 코로나19로 고생하고 있을 해외 근로자분들과 작년 한 해 동안 코로나19로 누구보다 힘들지만 뜨겁게 일했을 대한민국 모든 동료 간호사들께 이 자리를 빌어 감사하다고 전하고 싶다.”라고 밝혔습니다.
 

감염내과 이동건 교수
서울성모병원 감염관리실장 이동건 교수

 

이동건 교수는 감염질환 연구와 진료의 권위자로, 특히 면역저하환자 감염질환의 국내 최고 전문가로 국내외 논문 300여 편을 발표했고, 지금까지 약 2,000회 인용되었습니다. 또한 다제내성세균, 진균 조기진단 특허를 보유하고 있으며, 진균, 바이러스 감염증 연구를 진행하고 있습니다. 항생제 약동학 · 약역학 및 백신 검증 동물모델을 보유, 연구하고 있고, 항생제와 백신 관련 국내 최고의 임상 경험을 가지고 있습니다.

 

국무총리표창을 수상하며 이 교수는 이렇게 큰 상을 수상하게 되어 큰 책임감을 느낀다.”, “앞으로 생명 존중과 환자우선의 서울성모병원의 핵심가치에 따라, 감염질환을 치료하고 예방하며, 지속적인 연구를 통해 감염질환 대응에 최선을 다할 것이라고 말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