뇌종양

HOME > 암정보 > 암종별 정보 >뇌종양

 

뇌종양 이란?

뇌종양이란 두개골 내에 생기는 모든 종양을 말하며, 뇌 및 뇌 주변
구조물에서 발생하는 모든 종양을 포함합니다. 뇌종양은 발생부위에
따라 원발성 뇌종양과 전이성 뇌종양으로 구분되는데, 원발성 뇌종양은
뇌 자체에서 시작된 암종입니다. 대부분의 경우, 원발성 뇌종양은 다른
신체기관으로 전이되지 않습니다.

전이성 뇌종양은 폐암, 유방암, 소화기계암이 뇌로 전이되어 발생되는
이차성 뇌종양입니다. 뇌종양은 악성도에 따라서 악성 뇌종양
(악성 신경교종, 뇌전이암)과 양성 뇌종양(뇌수막종, 청신경초종,
뇌하수체종양, 양성신경교종 등)으로 나눌 수 있습니다.

또 다른 구분법으로는 뇌종양을 구성하는 세포에 따른 것으로 신경교종, 뇌수막종, 신경초종, 뇌하수체종양 등으로
구분하기도 합니다. 그 중에서 흔한 원발성 뇌종양으로는 신경교종이 40% 정도로 가장 많고, 수막종이 20%,
뇌하수체선종이 15%, 신경초종이 15%, 기타 종양 10% 정도 입니다.

 

원인

뇌종양의 원인에 대해서는 아직 정확하게 밝혀지지 않고 있습니다. 다만, 최근 연구에서는 뇌종양의 원인을
유전적인 요소에 의한 것으로 밝히고 있습니다. 정상적으로 발현되어 종양 발생을 억제하게 되는 종양 억제 유전자가
제대로 작용을 안 하거나, 정상적으로는 발현되지 않는 암 유전자가 작용하여 여러 유전자 이상이 단계별로 축적되어
악성변화를 일으키는 것으로 생각되고 있습니다.

 

증상

뇌종양이 증상을 일으키는 4가지 기전은 다음과 같습니다.

  • 종양이 커지면서 나타나는 뇌압 상승에 따른 증상으로 대표적인 것이 두통과 구토입니다.
  • 주위 신경을 압박하여 생기는 신경마비 증상으로 팔, 다리 마비를 들 수 있습니다.
  • 뇌피질을 자극하여 뇌전증 발작이 일어납니다.
  • 종양에 의해 뇌가 밀려서 생기는 증상으로 시력장애, 안면신경 마비 등을 들 수 있습니다.

 

진단/검사

뇌종양의 가장 정확한 진단은 수술을 통해 조직 검사를 하는 것입니다. 환자 증상에서 일단 종양이 의심되면,
전산화단층촬영(CT), 자기공명영상(MRI), 뇌혈관조영술을 시행합니다. 그리고 악성도를 알아보기 위하여
단일광자단층촬영(SPECT), 양전자방출단층촬영(PET), MRS 등을 하기도 합니다. 그 외에 뇌파검사 및 방사선
동위원소검사도 사용될 수 있습니다.

 

치료

뇌종양의 치료방법은 크게 수술, 방사선 치료, 항암 화학요법 등이 있습니다. 그 밖에 유전자 치료, 광역학 치료법,
온열요법 등이 있습니다. 수술로는 미세뇌수술, 정위뇌수술, 신경 내시경 수술 등이 있습니다.

수술 다음으로 효과가 있는 치료법은 방사선 치료입니다. 최근 방사선 수술법은 감마나이프법과 선형가속기를
이용한 방법 등이 있으며, 특히 뇌전이암과 재발성 뇌암 및 청신경초종 등에 탁월한 효과가 있습니다. 그리고 보다
선진화된 방법으로는 세기조절 방사선 치료(IMRT)와 양성자 치료술 등을 들 수 있습니다.

항암화학요법은 악성 뇌종양이나 재발성 뇌암에서 실시하는 방법입니다. 부작용이 있으나 환자에 따라서는
항암화학요법만으로도 종양이 완치되는 경우도 있습니다. 따라서 항암화학요법을 환자에 따라 정확히 선택하면
큰 도움을 받을 수 있습니다.

그 외에 뇌종양 환자에게 기타 약물적인 치료를 시행하고 있습니다. 스테로이드와 항뇌전증제는 뇌종양 환자에게
사용되는 가장 흔한 약물입니다. 스테로이드는 특히 수술 전과 후, 뇌부종을 조절해주고 조직의 감염을 줄이기 위해
투여됩니다.

 

예방

뇌종양의 원인이 명확하게 밝혀진 것이 없기 때문에 뇌종양을 예방할 수 있는 특별한 방법은 없습니다.
조기진단만이 최선의 방법입니다. 뇌종양의 증상이 나타날 경우, 전문의와 상담하여 정밀검사를 받아 조기 진단이
되도록 해야 합니다.